알림
 휴간 안내
 닉네임 : 책과삶  2017-05-04 22:55:58   조회: 368   
- 휴간 안내 -

지난 5년여 동안 <책과삶>을 아껴주시고 사랑해 주신 독자 여러분께 감사 인사를 올립니다.

<책과삶>은 창간호부터 우리 사회의 공공적 기능인 독서 부흥을 위해 남들이 잘 가지 않는 길에도 창조적 지식과 통찰의 재료들을 찾기 위해 부단히 발걸음을 내딛었습니다.

하지만 시장주의 관념과 효율성 추구라는 시대의 추세에 밀려 <책과삶>만이 지닌 정체성을 사회에 꽃피우지 못하고, 수많은 고심과 번민 끝에 여력을 재충전하기 위해 잠시 휴간을 결정하였습니다.

<책과삶>을 아껴주신 독자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와 함께 송구함을 머리 숙여 인사 올립니다.

2012년 3월 1일, 창간호로 시작된 <책과삶>의 여정은 앞으로도 계속될 것이고, 빠른 시일 내에 다시 그 여정을 시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책과삶> 임직원 일동 올림.
2017-05-04 22:55:58


닉네임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삶은책" 팟캐스트를 소개합니다!   책과삶     2015-08-24   1661
16
  정기구독료 환불 누락 명단   책과삶   -   2017-06-22   142
15
  휴간 안내   책과삶   -   2017-05-04   368
14
  책과삶 배송일 변경 안내   책과삶   -   2016-11-30   627
13
  입금자를 찾습니다!   책과삶   -   2016-07-07   916
12
  입금자를 찾습니다.   책과삶   -   2016-03-09   1074
11
  정기구독료 인상 및 구독계좌번호 변경 안내   책과삶   -   2016-02-11   1231
10
  책과삶 전화번호 변경 안내   책과삶   -   2016-01-19   1233
9
  책과삶 2기 서평기자단 서류 합격자 안내   책과삶     2015-07-24   1369
8
  제2기 서평기자단 모집   책과삶   -   2015-07-15   1683
7
  책과삶 서점 카페 오픈!   책과삶     2015-06-30   1971
6
  책과삶 전화번호 변경 안내   책과삶   -   2015-06-30   1332
5
  독서신문 <책과삶> 독자설문조사   책과삶   -   2015-01-12   1942
4
  정기구독 신청 기간이 변경되었습니다.   독서신문 책과삶   -   2014-12-10   1395
3
  입금자를 찾습니다.   독서신문 책과삶   -   2014-10-14   1323
2
  독서신문 책과삶이 10월호부터 새롭게 바뀝니다.   독서신문 책과삶   -   2014-09-18   1747
1
  서평기자단을 모십니다.   독서신문 책&삶   -   2014-04-14   1706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48길 25 리슈빌 B101호 책과삶  |  대표전화 : 02)749-4612  |  팩스 : 02)749-4614
발행인·편집인 : 이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완
Copyright © 2017 독서신문 책과삶.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