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너의 이름은.’ 영화 열풍이 책으로!
반년 가까이 1위에 머물던 《설민석의 조선왕조실록》이 미디어셀러에 자리를 내 주었다. 21일 종영한 tvN 드라마 〈도깨비〉에 등장한 《어쩌면 별들이 너의 슬픔을 가져갈지도 몰라》가 지난달보다 한 계단 상승하여 1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누렸다. 2위 역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7-02-01
[출판] 지금, 해외 출판은? | 독일의 크리스마스 시즌
얼마 전 독일 베를린에서 끔찍한 트럭 테러가 일어났다. 충격적인 트럭 테러가 발생한 곳은 베를린에서도 가장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카이저빌헬름 교회 옆에 위치한 브라이트샤이트 광장(Breitscheidplatz). 매년 크리스마스 시즌이 되면 크리스마스
홍순철 BC에이전시 대표·북칼럼니스트   2017-01-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현 시국 반영한 책 차트 재진입!
tvN 드라마 〈도깨비〉에 등장한 《어쩌면 별들이 너의 슬픔을 가져갈지도 몰라》가 2위로 깜짝 등장했다. 드라마가 인기 상승 곡선을 그림에 힘입어 순위권 내로 진입한 이 책은 김용택 시인이 독자들과 함께 나누고 싶은 시 101편을 모은 라이팅북이다.8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7-01-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여성 독자 사로잡은 신간 대거 등장!
여성 독자들의 전폭적 지지를 받은 신간들이 차트 순위권에 대거 등장한 달이었다. 5위에는 타블로의 신작, 《블로노트(Blonote)》가 랭크됐다. 그가 진행했던 MBC 라디오 〈타블로와 꿈꾸는 라디오〉에서 짧은 글귀를 나누던 동명의 코너를 모체로 한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12-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쉽고 재밌는 역사 교양서, 1위로 등극!
맨부커 상 수상 이후 세 달간 차트 1위에 머물렀던 한강의 《채식주의자》가 《설민석의 조선왕조실록》에게 자리를 내 주었다. 《설민석의 조선왕조실록》은 MBC 〈무한도전〉, O tvN 〈어쩌다 어른〉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끈 역사 강사 설민석이 조선 2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10-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여름 방학 맞아 너도나도 신토익 준비!
20위권 내 공인영어시험(신토익) 관련 책들이 여섯 권이나 등장하며 영어 학습서의 강세가 돋보인 달이었다. 10년 만의 개편을 맞은 토익은 지난 5월 29일부터 신토익 형태로 시험이 진행되었는데, 여름 방학을 맞아 이를 본격적으로 준비하려는 움직임이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9-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영화 인기에 힘입어 《미 비포 유》 껑충!
지난달에 이어 《채식주의자》 열풍은 계속되었다. 하지만 수상작인 《채식주의자》를 제외한 한강의 다른 작품들은 다소 순위가 하락하며 주춤한 기세를 보였다. 《소년이 온다》는 지난달(6위)보다 5계단 하락해 11위를, 13위였던 《흰》은 6계단 내려가 1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8-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차트를 점령한 한강의 소설들
누가 뭐래도 ‘한강의 달’이었다. 5월 16일(현지시간) ‘맨부커 상’ 인터내셔널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된 한강의 《채식주의자》는 지난달 9위에서 8계단 껑충 뛰어올라 차트 1위를 차지했다. 2014년 5월에 발표한 《소년이 온다》는 6위에, 신간으로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7-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문학상, 미디어, 작가 파워가 한 자리에!
1~6위의 정체구간과 7~20위의 신간 유입구간의 상반된 분위기가 돋보이는 한 달이었다. 지난달 3위에 올랐던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가 순위권 밖으로 밀려나면서 서점가에 불어온 초판본 열풍은 잠시 누그러진 양상을 보였다. 반면 3계단 상승하여 5위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6-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 살피기 | 혜민 스님, 4년 만에 차트 1위 복귀!
49주간 1위를 굳건히 지키던 《미움받을 용기》가 혜민 스님의 신작 《완벽하지 않은 것들에 대한 사랑》에게 자리를 내주었다. 《미움받을 용기》는 1계단 하락한 2위에 머물렀으나 양장본 한정판 출간, 멀티미디어 eBOOK 발간 등 콘텐츠 다양화를 통해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4-01
[출판] 베스트셀러 동향살피기 | 떠난 이의 가르침을 책으로 되새기다
2016년 첫 한 달간 베스트셀러 차트는 순위 변동이 크지 않다. 《미움받을 용기》 《지적 대화를 위한 넓고 얕은 지식》 《나미야 잡화점의 기적》 등 장기간 상위권에 랭크된 책들이 여전히 자리를 지켰다. 신간들 중에선 물건 정리법과 삶의 변화를 기록한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3-01
[출판] 4명 중 1명은 1년에 책 한 권도 안 읽는다!
지난해 우리 국민 4명 중 한 명은 1년 동안 단 한 권의 책도 읽지 않았으며, 해가 거듭될수록 책을 더 읽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김종덕, 이하 문체부)가 최근 발표한 ‘2015년 국민 독서실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 1년
조성일 기자   2016-03-01
[출판] <책과삶 3월호> 뉴스브리핑
정글만리, 대출 1위전국 도서관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대출하는 책 1위는 조정래의 《정글만리》로 나타났다. ‘도서관정보나루’가 2015년 10월부터 2016년 1월까지 3개월 간 전국 502개 공공·지역 도서관 장서대출 3470만 건과 이용자 1028
조성일 기자   2016-03-01
[출판] 끝나지 않는 《미움받을 용기》의 독주
이쯤 되면 ‘아직도?’라는 반응이 나올 법도 하다. 기시미 이치로의 《미움받을 용기》가 열한 달째 정상의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이 책은 역대 최장기간 베스트셀러 1위 기록에다 2015년 연간 베스트셀러 1위로도 꼽히며 남다른 존재감을 선보이는 중이다.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2-01
[출판] 이슈따라잡기 | 남의 책 통째로 훔친 사기
최근 들어 ‘책’이 수난을 당하고 있다. 역사교과서를 국정으로 만들겠다고 하여 온 나라를 발칵 뒤집어놓더니만 의원회관에서 카드단말기로 시집을 팔았다는 국회의원(노영민 의원 시집 판매)이 있는가 하면, 책 내용을 문제 삼아 재판으로 양심(사상)의 자유를
조성일 기자   2016-01-01
[출판] 여성 독자들의 지갑이 열리다
여성 독자들의 지갑이 그 어느 때보다 활짝 열린 달이었다. 18위로 신규 진입한 《맛있고 따뜻한 한비네 부엌》은 무려 86.8%의 여성 독자가 선택했고, 17위로 신규 진입한 《나의 라임 오렌지나무》 역시 77.1%의 여성 구매율을 보였다. 지난달보다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6-01-01
[출판] 이슈 따라잡기 | 없는 편이 나은 왜곡한 번역본이었다!
근대 사회과학이라는 게 기본적으로 서양의 학문이고, 그 중 특히 경제학은 더더욱 그런 성격이 강하다. 더욱이 학설사에 한 다리 걸치고 있는 나의 입장에서는 좋든 싫든 간에 번역서에 의존을 많이 해야 할 처지다.대개의 경우 번역서는 다소 만족스럽지는 않
김공회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연구위원   2015-12-01
[출판] 2015년 출판계 10대 뉴스
1. 신경숙 표절 사건 소설가 겸 시인인 이응준 씨가 6월 16일 에 ‘우상의 어둠, 문학의 타락’이란 제목의 기고문을 통해 소설가 신경숙의 단편 (1996년)의 한 부분이 일본 작가 미시마 유키오의 과 흡사하다며 표절 의혹을 제기하면서 촉발된 ‘신경
조성일 기자   2015-12-01
[출판] 풍성한 신간으로 마음의 가을걷이를…
이번 달 베스트셀러 차트에는 새롭게 등장한 책들이 속속 눈에 띈다. 미국에서 폭발적 반응을 이끌어낸 앤디 위어의 《마션》(지난달 23위7위(16계단))과 만화가 박광수의 《살면서 쉬웠던 날은 단 하루도 없었다》(지난달 22위에서12위(10계단))가 특
박혜강 기자, 박수진 교보문고 북뉴스 기자   2015-11-01
[출판] 이슈 따라잡기 | 책, 팟캐스트에게 물어봐!
“안녕하십니까” 인사말이 맘에 들지 않았는지 진행자가 몇 번이고 반복한다. 나중에 이런 NG만 따로 모아 방송하자면서 긴장을 풀더니 이내 퀴즈 연습을 한다. 이건 리허설이 아니었다. 팟빵에 업로드 한 파일을 들어보니 NG 상황이 그대로 서비스되고 있었
조성일 기자   2015-10-01
 1 | 2 | 3 | 4 | 5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용산구 한강대로 48길 25 리슈빌 B101호 책과삶  |  대표전화 : 02)749-4612  |  팩스 : 02)749-4614
발행인·편집인 : 이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완
Copyright © 2017 독서신문 책과삶. All rights reserved.